대구경북 원로 교육자 1,200명 강은희 지지 선언

0
2018-05-30 13:50 | 최종 업데이트 2018-05-30 13:50

29일 대구·경북 원로 교육자 1,200명이 강은희(53) 대구교육감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강은희 후보 측에 따르면, 손영균 전 경북여고 교장을 포함한 지역 유치원, 초등, 중고등, 교육행정직 원로 교육자 1,200명은 강 후보 선거사무소를 찾아 강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교육감은 보통교육 전반을 통할하고 지도하는 막중한 직책"이라며 "교사 출신 전 장관으로서 다양한 경험과 역량을 갖춘 강은희 후보가 적임자"라고 밝혔다.

이어 "강 후보는 대구에서 출생해 대구에서 초중고등학교 교육은 물론 대학을 마쳤다. 학교현장에서 직접 아이들을 가르친 교사 출신으로 다양한 경험을 갖춘 인재"라며 "폭넓은 전문성을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적합한 인재를 길러 달라"라고 부탁했다.

끝으로 "교육 현장에서 보통 교육의 경험이 없는 교육감, 이념적으로 편향된 생각이나 사상을 가진 교육감, 부정을 저지르거나 도덕성이 결여된 교육감, 중앙정부와 소통을 이루어 낼 능력이 부족한 교육감, 여성 문제나 유아 청소년 관련 정책 등에 생소한 교육감은 대구 교육을 책임지기에는 적절하지 않다"라고 주장했다.

tele
Print Friendly, PDF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