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동구의회, 인권연수·정상환 인권위 상임위원과 간담회

0
2019-04-18 09:49 | 최종 업데이트 2019-04-18 09:50

17일 대구 동구의회(의장 오세호)가 국가인권위원회 대구인권사무소의 인권 연수를 받았다.

대구인권사무소는 이날 대구시 동구 별별인권체험관에서 ▲인권의 이해와 국가인권위의 역할(박민경 대구인권사무소 조사관) ▲장애, 차별과 혐오(서준호 대구장애인인권연대 대표) ▲여성, 차별과 성희롱(남은주 대구여성회 대표)을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사진=국가인권위원회 대구인권사무소]

이날 인권 연수에는 정상환 국가인권위원회 상임위원이 참석해 인권친화적 의정활동을 위한 간담회도 열었다. 국가인권위원회는 대구인권사무소의 의원 인권 연수를 모범 사례로 보고, 부산과 대전 등 타 지역 지방의회 인권 연수를 추진하고 있다.

국가인권위원회 대구인권사무소는 예천군의원들의 국외 연수 중 가이드 폭행, 여성접대부 발언 논란 이후 대구경북 지방의회 33곳에 공문을 보내 인권 연수를 추진했다. 현재, 대구 수성구, 경산, 청도, 예천, 대구 동구의회가 인권연수를 받았고, 6개 의회가 추가 신청했다.

tele
Print Friendly, PDF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