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구·경북 확진자 1천 명 넘어서···퇴원 2명

대구 710명, 경북 317명

17:40
0

26일 오후 4시 기준 대구·경북 코로나19 확진자가 1천 명을 넘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가 발표한 코로나19 국내 발생 현황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기준 국내 전체 확진자는 모두 1,261명이다. 오전 9시 보다 115명 늘었다.

대구 전체 확진자는 710명으로 오전 9시보다 33명 더 늘었다. 경북 전체 확진자는 317명으로 오전 9시보다 49명 더 늘었다. 대구·경북 전체 확진자 수는 1,027명이 됐다. 국내 전체 확진자의 81% 수준이다.

코로나19가 완치돼 격리 해제된 인원도 2명 늘었다. 37번째 남성 확진자(47, 경북 영천)와 51번째 여성 확진자(61, 대구)다. 37번째 확진자는 지난 18일 확진 판정을 받고 경북대병원에서 치료 받았고, 51번째 확진자는 지난 19일 확진 판정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치료 받았다.

현재까지 격리 해제된 인원은 모두 24명이다.

tele
Print Friendly, PDF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