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국, “후쿠시마 5년, 핵 없는 경주행동 나서겠다”

0
2016-03-11 16:40 | 최종 업데이트 2016-03-11 16:40

20대 경주지역에 출마한 권영국 무소속 예비후보가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 5년을 맞아 ‘핵 없는 경주를 위한 행동’을 선언했다.

권영국 후보는 “오늘 3월 11일은 동일본지역 대지진으로 인해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 시작된 지 5년이 되는 날”이라며 “이제 우리는 핵 없는 세상을 향해 구체적인 대안을 마련해야 할 때”라고 밝혔다.

권영국 후보는 “20대 국회의원선거에서 경주에 출마를 결심하면서 첫 번째 정책공약으로 핵 없는 경주를 제시한 만큼 핵 없는 세상을 향한 실천과 비전을 제시하겠다”며 핵 발전소 건설 정책 중단과 신재생에너지 육성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권 후보는 12일 오후 1시 대구경북탈핵연대가 경주 월성원전 인근에서 개최하는 후쿠시마 5주기 탈핵행진에 참가할 예정이다.

tele
Print Friendly, PDF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