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아트피아, 27일부터 서양화가 권별 개인전

0
2016-09-28 14:14 | 최종 업데이트 2016-09-28 14:14

27일부터 대구 수성아트피아에서 서양화가 권별 개인전이 열린다. 오는 10월 2일까지 열리며 비눗방울에 감싸인 우주와 꽃, 포장지째 그린 초콜릿 등 작품 20점을 전시한다.

권별 작가는 ‘비눗방울’이 찰나의 시간을 상징한다며 “오묘한 빛깔을 품은 비눗방울은 충분히 아름답다. 우리는 비눗방울처럼 사라지기 전에 꽃을 피워야 할 것이다”고 했다.

권 별 작가와 'Time - Space Flower' 작품들
▲권별 작가와 ‘Time – Space Flower’ 작품들

극사실화로 표현한 초콜릿과 꽃, 인물상 등 작품에는 주석을 단 것처럼 비눗방울을 그려 넣었다. 암흑 속에 푸른 별빛을 밝히는 은하도 비눗방울에 깜사여 있다. 초콜릿 포장지는 주름까지 선명하다.

작가는 초콜릿-키세스 초콜릿-에 대해 “그때쯤 상황이 조금 좋지 않았다. 겹겹이 뭉쳐지고 구겨진 주름들이 마치 인간의 정신적, 육체적 고통과 삶의 고비마다 닥쳐오는 시련”이라며 “극복하는 자만이 달콤한 맛을 누리게 되고 살아 있는 그 자체가 달콤함 것이다”고 말했다.

Life - Smile, 162.28x130.3cm, acrylic on K-paper(hanji) - 권 별
▲Life – Smile, 162.28×130.3cm, acrylic on K-paper(hanji) – 권별

권별은 영남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에서 공부했으며, 현재 심상전 사무국장을 맡고 있다. 각종 공모전에서 입상했고, 다수의 단체전을 가졌다. 전시기간은 27일부터 10월 2일까지며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문의는 수성아트피아(대구시 수성구 무학로 180, 053-668-1566)으로 하면 된다.

tele
Print Friendly, PDF & Email